>  >  > 
[티핑포인트] 생각 여행 : 습관적 생각에 제동을 거는 30가지 화두
신동기 저|티핑포인트
 
미리보기확대보기목록
상품번호 G0000114669
정가 14,000
판매가 12,600원(정가대비 10% 할인)
출판사명 티핑포인트
발행일 2014년 12월 20일
페이지/규격 348 쪽|152/225mm
ISBN 9791185446073
무이자할부정보 KB국민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현대카드, 롯데카드
적립금
 630원  
할인쿠폰
배송비 [기본정책]  2,500원 (20,000원 이상 무료배송)
수량
옵션별복수구매
바로구매 장바구니담기 관심리스트 추천메일 상품문의
 
 

습관적 생각에 제동을 거는 30가지 화두 『생각 여행』. 이 책의 저자 신동기 교수는 인간이 진정 인간답기 위해 생각해보아야 할 30가지 화두를 던지고 동서고금의 방대한 근거를 바탕으로 사유를 개진한다. 아무 생각 없이 지나치기 쉬운 인간 관련 이슈들을 다양한 각도로 살펴보고 분해하고 재조립하는 가운데 더 많은 생각을 자극한다.

가령, ‘원수를 사랑하라’는 성경 구절을 대부분 알고 있지만 ‘정말 인간이 원수를 사랑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은 거의 해보지 않는다. 이에 저자는 성경과 그리스로마 신화, 동양 고전을 두루 살피면서 어쩌면 ‘원수 사랑’은 정직한 법제도나 신에게 맡길 수밖에 없을지 모른다는 견해를 밝힌다. 이처럼 저자가 안내하는 생각의 경로를 따라가다 보면, 스스로 생각하는 힘도 길러질 것이다.

저자 : 신동기

저자 신동기는 현재 신동기인문경영연구소 대표로서 연세대학교 경영학과 및 경영대학원을 졸업하고, 단국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영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삼성전자, 포스코 등 기업과, 한국은행, 국민은행 등 금융기관, 교육부, 국토교통부 등 정부기관, 연세대학교, 한양대학교 등의 최고경영자 과정 등에서 경영학과 인문학을 융합한 내용을 강의해왔으며, 인문학특강 프로그램인 KBS1 TV(광주)의 ‘TV 아고라’ 등의 방송 프로그램에서 인문학 강의를 해왔다. 저서로는 《인문학으로 스펙하라》, 《인문경영으로 리드하라》, 《희망, 인문학에게 묻다》, 《해피노믹스》, 《독서의 이유》, 《직장인이여 나 자신에게 열광하라》 등이 있다.

01 사람에 대한 차별대우가 정당화될 수 있는가
02 윤리적 흡연자들에게 경의를
03 탐욕과 게으름에 대한 불공평한 이중잣대
04 요행을 바라는 마음에 대한 윤리
05 인간은 행복할 수 없는가
06 변화는 좋은 것인가
07 희망이 고문이 될 때
08 죽음까지도 따라붙는 신분 윤리
09 남자의 자격
10 가족이라는 이름의 전차
11 인간관계에 대하여
12 고독을 연인으로
13 진실의 적은 거짓이 아니라 신화다
14 인간 평등에 대한 솔직과 편견 사이
15 이성이 없으면 사람도 없다
16 감성은 이성이다
17 교육은 중용을 지향한다
18 참 용기는 옳음이다
19 성인이 드문 이유
20 원수를 사랑하기는 어렵다
21 사람을 미워할 수 있는 자격
22 자존할 것이 있어야 자존심도 상할 수 있다
23 이성 사용 설명서
24 제도적 자유로서의 정치적 자유와 경제적 자유
25 자유민주주의가 중요하다
26 카잔차키시즘과 칸티즘
27 자연으로서의 인간
28 정신적 존재로서의 서양의 인간관
29 정신적 존재로서의 동양의 인간관
30 도덕적 주체로서의 인간

'인간’에 관한 다양한 생각과 편견, 그리고 또 다른 생각!
동서고금을 종횡무진하며 사유의 자유를 만끽하다!
우리는 대개 희망, 사랑, 변화는 긍정적으로, 차별과 요행심리, 미움은 부정적으로 생각한다. 그런데 조금만 더 생각해보거나 시각을 약간 달리 하면 이런 개념들이 꼭 긍정/부정의 대상이 아닐 수도 있음을 알게 된다. 그냥 습관적으로 그렇게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일례로 ‘실행 없는 희망’은 절망 또는 ‘희망사항’으로 끝나기 쉽고, 그럴 바엔 아예 처음부터 희망을 의식하지 않은 상태, 즉 무망(無望)이 더 건강할 수도 있다.
이 책의 저자 신동기 교수는 ‘인간이 진정 인간답기 위해 생각해보아야 할 30가지 화두’를 던지고 동서고금의 방대한 근거를 바탕으로 나름의 사유를 개진한다. ‘인간답다’는 것은 다른 동물에게는 없는 인간 고유의 ‘이성’을 사용한다는 것, 즉 ‘생각’한다는 것이다. 우리는 늘 생각하며 살고 있다고 자인하지만, 실상 습관적 생각에 젖어 있거나 아예 생각이 굳어버린 경우도 적지 않다. ‘원수를 사랑하라’는 성경 구절을 대부분 알고 있지만 ‘정말 인간이 원수를 사랑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은 거의 해보지 않는다. 저자는 이 주제에 대해 성경과 그리스로마 신화, 동양 고전을 두루 살피면서 어쩌면 ‘원수 사랑’은 정직한 법제도나 신에게 맡길 수밖에 없을지 모른다는 견해를 밝힌다. 미국 월가에서 시작된 ‘Occupy Wall street’ 시위를 보면서는 단순히 ‘과욕은 나쁜 것이다’라는 결론을 내리기보다, 과욕의 반대편에 위치한 ‘과태’로까지 생각을 확장해간다. 그리고 과욕과 과태가 인간 이기주의라는 속성을 공유하는데도 불구하고, 과욕은 사회적 제도로 묶고 과태는 각 개인의 도덕성과 자율에 맡기는 이중적 상황을 지적하며 이에 대해 조금 더 숙고할 필요가 있음을 피력한다. 이렇게 《생각 여행》은 아무 생각 없이 지나치기 쉬운 ‘인간’ 관련 이슈들을 다양한 각도로 살펴보고 분해하고 재조립하는 가운데 더 많은 생각을 자극한다. 《생각 여행》이 담고 있는 동서양 철학과 역사, 경제, 종교 등 방대한 인문 지식도 놀랍지만, 무엇보다 독자들은 이 책을 통해 인문학의 실질적 쓰임을 생생하게 경험해볼 수 있을 것이다.

인문학의 이유, 사유의 힘에 있다!
‘착하게 살아라’는 말에 이의를 달 사람은 없다. 누구도 반기를 들 수 없는 당위명제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착하다’라는 게 정확히 어떤 의미일까? ‘착하다’의 의미는 시대와 공간에 따라 달라질 것이다. 우리는 마땅히 그래야 한다는 당위명제에 대해서는 깊게 생각하지 않는 경향이 있으며, 토론의 장에서도 당위명제가 등장하는 순간 토론을 더 진척시키기 힘들어진다. 실제로 당위명제에 가로막혀 사회적 합의를 이끌어내지 못하고 지지부진해지거나 합의를 보았다 해도 모두에게서 불만을 자아내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당위적 사안일수록 조금 다른 각도로 조금 더 깊게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저자는 사람 차별, 흡연, 요행심리, 행복, 고독, 변화, 희망, 자유 등 당위로 흐르기 쉬운 주제들을 ‘생각의 장’으로 불러 모아 과거 동서양 유명 철학자들의 견해를 살펴보기도 하고 성경과 코란, 불경에서는 이 주제를 어떻게 다루고 있는지 따져보는 등 생각의 나래를 편다. 일례로 우리가 아무 생각 없이 누리고 있는 ‘자유’에 대해 저자는 여러 형태의 자유를 떠올리고 이를 제도적 자유와 개인적 자유로 나누어 생각해본다. 그리고 《그리스인 조르바》의 주인공 조르바가 추구한 ‘감성적, 원초적 자유’를 ‘카잔차키시즘’으로, 인간의 정신적 특성인 사고와 의지를 통해 향유하는 ‘이성적 자유’를 ‘칸티즘’으로 개념화해 개인적 자유에 대해 한층 더 깊게 파고든다.
이런 생각의 확장과 깊이의 밑바탕에는 인문학이 있다. 저자는 구름 위에 떠 있는 인문학을 땅으로 끌어내려 실생활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오랜 노력을 기울여왔으며, 《생각 여행》은 그 노력의 결정판이라 할 수 있다. 저자가 안내하는 생각의 경로를 따라 한바탕 여행을 하다 보면, 재미는 물론이고 인문학의 필요와 쓸모를 자각할 수 있으며 스스로 생각하는 힘도 길러질 것이다.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는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이 부담합니다.
  • 도서산간 및 제주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송합니다.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 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 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 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 에서 확인하는대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확인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1

▶ 10,000 원 이상 구매하시면 무료배송입니다.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 5,000원 은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쇼핑몰이 부담합니다.

▶ 도서지역 및 제주도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생합니다. (제주도 3,000/ 도서산간 4,500)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

  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 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쇼핑몰에서

  확인하는 데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 확인 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