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형설아이] 벌레 농사꾼 : 건강한 채소, 튼튼한 우리
노희운 저|형설아이
 
미리보기확대보기목록
상품번호 G0000115387
정가 9,500
판매가 8,550원(정가대비 10% 할인)
출판사명 형설아이
발행일 2016년 07월 07일
페이지/규격 216 쪽|165/225mm
ISBN 9791156632368
무이자할부정보 KB국민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현대카드, 롯데카드
적립금
 428원  
할인쿠폰
배송비 [기본정책]  2,500원 (20,000원 이상 무료배송)
수량
옵션별복수구매
바로구매 장바구니담기 관심리스트 추천메일 상품문의
 
 

농업은 농산물을 키워내 우리의 식탁을 풍성하게 해주는 역할과 함께 자연환경을 보호해 주는 여러 가지 기능이 있습니다.『벌레 농사꾼』은 벌레 농사꾼인 무당벌레, 거미와 함께 자연 농법으로 열심히 농사짓는 민우네를 통해 슬기로운 농사법을 알려줍니다. 농약과 화학비료를 쓰지 않기 위해 직접 발효 녹즙과 발효 퇴비를 만들어 사용함으로써 자연환경을 보존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통해 다시금 자연이 주는 선물을 생각해 보세요!

저자 : 노희운

저자 노희운은 경기도 남양주에서 태어나 경희대 국문과를 졸업했습니다. 여성지 기자를 거쳐 일본어 번역가로 활동하며 《마더 테레사와 함께한 날들》, 《다섯 번의 기회》, 《자연농법》 등을 번역했습니다. 어린이 책으로는 《꿈꾸는 다이어리》를 썼으며, 《하얀 늑대》, 《푸른 사슴》 등을 번역하기도 했습니다.

아빠, 안녕 · 8
마지막 겨울 · 35
서울에서 온 편지 · 60
살구나무집 아저씨 · 82
사슴벌레 싸움 · 97
벌레 먹은 채소 · 112
작은 농사꾼들 · 134
숲에서 온 보물 · 154
엄마의 항아리 · 172
서울손님 · 189
주인 없는 가게 · 208
환경을 지키는 착한 지식 · 213

구멍송송 못생긴 채소가 맛있어~!
벌레 농사꾼인 무당벌레, 거미와 함께
자연 농법으로 열심히 농사짓는 민우네를 보며
자연이 주는 선물을 생각해 보세요.

환경을 지키는 착한 지식

농업은 우리가 생명을 지키기 위해 꼭 먹어야 하는 먹을거리 중 하나인 농산물을 키워냅니다. 매일 먹는 밥을 비롯해 여러 가지 맛있는 농산물을 먹을 수 있는 것은 모두 농업 덕분입니다. 예로부터 농업을 천하지대본이라고 한 까닭도 그 때문이지요.
농업은 농산물을 키워내 우리의 식탁을 풍성하게 해주는 역할과 함께 자연환경을 보호해 주는 여러 가지 기능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논은 빗물을 가두어 홍수를 조절해 줍니다. 또한 밭에 심은 여러 가지 작물은 빗물에 쓸려 내려가지 않도록 토양을 보호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그러나 수확량을 늘리기 위해, 또 농약에 익숙해진 병해충을 죽이기 위해 더 많은 농약을 뿌리게 되는 악순환이 반복되면서 땅에서 자란 농산물을 마음 놓고 먹을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그렇게 자연이 죽어가는 것에 대한 반성으로 여러 가지 자연 농법이 다시 시작된 것입니다.
민우네가 하는 자연 농법도 농업의 환경보호 기능을 가장 잘 살릴 수 있는 농사법입니다. 농약과 화학비료를 쓰지 않기 위해 직접 발효 녹즙과 발효 퇴비를 만들어 사용함으로써 자연환경을 보존할 수 있습니다. 이런 슬기로운 농사법은 더욱더 맛있고 건강한 농산물을 길러냅니다. 친환경 농사로 건강한 밥상이 다시 살아나는 것입니다.

무당벌레와 거미는 작은 농사꾼
무당벌레는 나쁜 벌레가 아니라 채소의 즙을 빨아 먹어 해를 입히는 진딧물이라는 해충을 잡아먹는 좋은 곤충입니다. 농약을 뿌리면 나쁜 벌레와 좋은 벌레가 모두 죽지만 농약을 뿌리지 않으면 자연적으로 무당벌레나 거미 같은 좋은 벌레가 모여들어 나쁜 벌레를 잡아먹으면서 벌레 피해를 줄일 수 있습니다. 좋은 벌레와 나쁜 벌레의 숫자가 적당히 균형을 이루게 되면 나쁜 벌레가 갑자기 늘어나지 않기 때문에 우리가 심은 채소나 과일이 잘 자라게 됩니다. 이것이 바로 작은 벌레 농사꾼들이 보여주는 자연의 신비로움입니다.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는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이 부담합니다.
  • 도서산간 및 제주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송합니다.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 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 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 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 에서 확인하는대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확인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1

▶ 10,000 원 이상 구매하시면 무료배송입니다.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 5,000원 은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쇼핑몰이 부담합니다.

▶ 도서지역 및 제주도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생합니다. (제주도 3,000/ 도서산간 4,500)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

  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 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쇼핑몰에서

  확인하는 데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 확인 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